· 최종편집 : 2017.9.21 목 13:59
 
,
> 뉴스 > 라이프 > 사람사는 이야기
     
4명의 목숨을 살리고 하늘로 떠난 9살 천사
2016년 11월 05일 (토) 07:46:42 김윤환 기자 kyh9714644@naver.com

   
 
"사랑스러운 네 아이의 엄마로 행복한 나날을 보내고 있었습니다. 그러던 어느날, 그냥 평범했던 어느 겨울날, 둘째 민규가 갑자기 열이 펄펄 났습니다. 병원에 갔습니다.

의사는 민규가 뇌염 바이러스에 감염됐다고 했습니다. 곧바로 중환자실로 옮겨졌습니다. 인공호흡기를 낀 채 온갖 종류의 약물 처방을 받았습니다. 그렇게 사경을 헤매던 민규는 결국 병원에 온지 사흘만에 뇌사 판정을 받았습니다."

"청천벽력 같은 의사의 말에 절망하고 있던 때, 남편이 조심스레 장기 기증 이야기를 꺼냈습니다. 고민했습니다. 그리고 힘든 결정을 내렸습니다. 민규의 죽음이 새로운 삶을 살릴 수 있다면..."
   
 
지난 2014년 갑작스런 병으로 뇌사에 빠진 9살 아들의 장기를 네사람에게 희망을 선물하며 기증한 어머니 '허현아'씨와 그의 남편은 하늘나라로 떠난 아들을 기억하며 의미있고 아름다운 천사의 죽음앞에 하늘에서라도 더욱 축복받는 아이가 되길 기원한다.


 

김윤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보령뉴스(http://www.boryeong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보령시 동성애합법화 반대 팔 걷고 나
제21회 보령예술제 개최
서해안유류피해극복 10주년 행사 개최
주일 설교 '너는'?
김태흠의원, 국가인권위법 ‘성적 지향
독거노인들에게 쓸쓸하고 슬픈 황금연휴
한기연, 한기총과 통합 논의 시작
16세 이강인, 스페인 언론 극찬..
트럼프, “2500만 인구 北 지도에
'황혼 이혼' 전체 이혼부부 중 30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등록번호 : 충남 아 00093  등록년월일 : 2010.9.7 제호 : 보령뉴스  발행인:김윤환  
주소 : 충남 보령시 동대동 908-4 (도로명주소 : 대청로 45-35 )  전화 : 041)931-9112  팩스 : 041)931-9113
Copyright 2010 (주)보령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boryeongnews.com